hyperconnect career

하이퍼커넥트, 지난해 매출 1천700억원

2020.02.17

하이퍼커넥트(대표 안상일)가 2019년 연매출 1천700억원(스토어 매출 기준)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2019년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60% 이상 성장한 기록으로, 하이퍼커넥트는 2014년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매년 60%가 넘는 매출 성장세를 보여 왔다.

이번 실적 성장에는 글로벌 영상 메신저 '아자르'의 지속 성장과 함께 자회사에서 서비스 중인 '하쿠나 라이브'의 성공적인 출시도 크게 작용했다. 하쿠나 라이브는 출시 첫 해인 2019년 매출 100억원을 돌파하며 구글플레이 '2019 올해를 빛낸 엔터테인먼트 앱'에 선정된 바 있다. 지난 1월에는 한국 엔터테인먼트 앱 수익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하쿠나 라이브는 기존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에 호스트-멀티 게스트 간 소통 기능을 강화한 '소셜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다.

하이퍼커넥트의 대표 서비스 아자르 역시 빠르게 성장 중이다. 전 세계 4억 다운로드를 기록한 아자르는 인도, 중동 등 기존 핵심 시장에서의 성장은 물론, 유럽과 아시아를 비롯한 신규 시장에서도 빠른 성장을 이루고 있다. 뿐만 아니라 2019년 모바일 시장 조사 업체 센서타워에서 발표한 '2019년 12월 구글플레이 전 세계 비게임 앱 매출 순위'에서 5위, '2019년 유럽 전체 비게임 앱 매출 순위'에서 틴더, 넷플릭스, 유튜브의 뒤를 이어 4위를 기록했다.

안상일 하이퍼커넥트 대표는 "하이퍼커넥트는 아자르와 신규 앱 하쿠나 라이브를 모두 성공 시키며 멀티 프로덕트 컴퍼니로 거듭났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기술에 대한 투자와 개발을 멈추지 않고 수많은 글로벌 신규 시장 개척을 위해 도전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21 경력직 모집 서류 접수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