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yperconnect career

인터뷰x하커야 AI Lab ML Platform

2021.01.06

1년에 130억 원의 수익을 자랑하는 버추얼 인플루언서(Virtual Influencer)와 가상세계의 아바타를 만나 새로운 세계를 경험하는 아이돌 그룹까지. AI는 더 다양하고 친근해진 모습으로 우리의 일상에 깊숙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비슷한 관심사를 가진 누군가와 언제 어디에서든 대화할 수 있는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의 모습은 어떨까요?

세계가 인정한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글로벌 MZ를 잇고 있는 하이퍼커넥트가 올해에는 AI 휴먼을 기반으로 색다른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입니다. 아인슈타인과 같은 역사 속 인물과 대화를 나누고 AI 휴먼이 진행하는 라이브 방송에도 참여할 수 있는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예정인데요. 하이퍼커넥트의 AI 서비스 중심에 있는 AI Lab을 소개합니다!

Hi, AI Lab!
ML팀과 ML Platform팀으로 구성된 AI Lab은 '연구'와 '상용화' 두 가지 모두를 지향하는 조직입니다. 이 같은 지향점을 다양한 성과로 입증하며 국내는 물론 세계 무대에서도 주목을 받고 있는데요. 권위 있는 국제 학회에서 연구 성과를 인정받는가 하면 하이퍼커넥트의 글로벌 서비스에 이미지/오디오/텍스트와 같은 다양한 도메인의 머신러닝 모델을 안정적으로 제공하며 '두 마리 토끼 모두'를 잡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도전과 성장을 함께 하는 팀워크와 주도적으로 일하는 문화까지 갖춘 건강한 조직으로 손꼽히는데요. AI Lab, ML Platform팀의 Ben x Alfred를 만나봤습니다!

  • 본 인터뷰는 안전을 위해 비대면으로 진행되었으며 방역방침을 준수하여 제작했습니다.


Ben x Alfred

Hi, Hyperconnectors!
(Ben) 안녕하세요! 저는 2016년 8월 ML팀의 첫 멤버로 입사한 Ben입니다. 입사 후 쭉 ML팀에 있다가 2019년 11월, AI Lab에서 ML Platform팀을 신설하면서 팀을 옮겼어요. 현재 온디바이스AI, 백엔드 애플리케이션, 인프라 관리 등 여러 업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Alfred) 안녕하세요! 저는 지난해 6월 ML Platform팀에 입사해 인프라, 자동화와 관련된 업무를 맡고 있는 Alfred입니다. 현재 AI 휴먼 관련 프로젝트도 함께하고 있어요.

Q.ML Platform팀을 신설한 배경?
(Ben) 하이퍼커넥트와 함께 AI Lab도 빠르게 성장해왔어요. 프로덕션에 관여하고 있는 머신러닝 모델의 수는 점점 더 많아졌고 여러 ML프로덕션 업무를 전문적으로 하는 것에 대한 필요성도 커졌는데요. 이러한 문제에 대한 공감대로 ML Platform팀을 만들게 되었습니다.

Q.ML Platform팀이 하는 일?
(Alfred) 쉽게 말해 AI Lab에서 모델 연구를 제외한 모든 과정에 관여하고 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아요. 연구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서 학습, 배포, 모니터링과 같은 전 과정이 자동화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있고요. 서버 관리, 클라우드 운영과 같이 AI Lab의 생산성을 높일 수 있는 관련 업무들도 담당하고 있습니다. 연구 환경 구축 뿐만이 아니라 프로덕션과 관련된 업무도 동시에 진행하면서 배포, 운영, 모니터링 등의 전 과정에 참여하고 있어요.
(Ben) 팀 전체를 보면 매우 다양한 일을 하고 있지만 개개인이 뚜렷한 목표를 갖고 각 프로젝트에 집중하며 일하고 있어요. AI Lab은 다른 조직과 다르게 ‘스쿼드’라는 단위로 운영되고 있는데요. 예를 들어 ‘ML Platform 스쿼드’에서는 각 스쿼드 간 기술적인 사일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공통 플랫폼을 개발하고 ‘Virtual Human 스쿼드’에서는 퀄리티 높은 답변을 생산해낼 수 있는 챗봇을 만드는 데 주력하는 식이에요. 그래서 Machine Learning Software Engineer로 입사하시게 되면 각 스쿼드에 대한 소개를 듣고 담당 업무를 정하게 될 텐데요. 저희 팀에서 어떤 기술 스택을 다루고 있는지 상세한 내용은 JD 페이지(링크) 에서 확인하실 수 있어요.


“뚜렷한 목표를 갖고 각 프로젝트에 집중하며 일하고 있어요”

Q.ML Platform팀의 장점?
(Ben)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다는 점이 저희 팀의 큰 장점이에요. 모바일, 백엔드 애플리케이션, 스트리밍 어플리케이션 등 각각의 프로덕트에 가장 적합한 형태에 맞게 개발하고 배포하기 때문에 다양한 도메인의 머신러닝 모델을 여러 환경에 적용해볼 수 있고요. 하이퍼커넥트가 서비스하고 있는 Azar, Slide를 비롯해서 자회사 무브패스트컴퍼니가 서비스하는 Hakuna Live와 같이 실제 서비스되고 있는 여러 프로덕트에 빠르게 적용해볼 수 있다는 것도 큰 장점입니다.
(Alfred) 저는 유능한 동료들과 협업하면서도 주도적으로 일할 수 있다는 게 저희 팀의 장점 같아요. ML Platform팀에서 하고 있는 상당수의 일들이 ML팀을 비롯한 유관 부서와 긴밀하게 소통하고 협력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그 과정에서 발견되는 문제를 엔지니어 스스로 정의하고 해결해가는 문화가 잘 자리 잡고 있어서 일하는 보람이나 성취감을 더 많이 얻고 있어요.


“주도적으로 일할 수 있어서 더 큰 보람과 성취감을 얻게 되는 것 같아요”

Q.하이퍼커넥트에 조인하게 된 결정적 이유?
(Ben) 대학 선배에게 훌륭한 엔지니어가 많은 곳이라고 소개를 받고 하이퍼커넥트에 대한 정보를 찾아봤어요. 그 당시에도(무려 5여 년 전) 하이퍼커넥트의 무대는 전 세계였기 때문에 글로벌 서비스를 경험해볼 수 있을 거라는 기대가 가장 컸던 것 같아요.
(Alfred) 저는 제가 원하는 일을 할 수 있다는 점이 가장 좋았어요. 특히 MLOps와 관련된 업무를 하고 싶었는데 국내에서는 MLOps 경험을 쌓을 수 있는 회사가 많지 않더라고요. 게다가 Software Engineer의 일과 Devops Engineer의 일 모두를 경험할 수 있다는 점도 굉장히 큰 매력으로 느껴져 지원하게 됐습니다.


"글로벌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는 기대가 가장 컸어요"

Q.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
(Ben) 온디바이스AI 모델을 처음 배포했던 날, 논문 제출 마감일을 앞두고 불꽃 작업을 했던 기억, AI Lab 전 멤버들과 함께 했던 워크숍, AI Lab 실장님 댁에 집들이 갔던 날 등등… 전부 다 셀 수 없을 정도에요. 이런 좋은 추억들이 있어서 여전히 즐겁게 일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Alfred) 저는 scrum 시스템을 도입했을 때가 가장 기억에 남는데요. 팀원들의 희생을 어느 정도 강요하는 시스템이라 도입 전부터 걱정이 많았는데 다 같이 잘 해보자고 응원해 주셔서 정말 감사했고요. 고가(무려 몇 십억 원!)의 머신을 구매했던 일도 굉장히 인상적이었습니다. 기존에 있던 머신들로는 더 큰 규모의 연구를 하기 힘들 것 같아서 머신 구매 이야기가 나왔는데 곧바로 구매까지 이어지더라고요. 저는 그래픽카드 하나 사는 것에도 고민을 많이 하는 편이거든요(웃음). 연구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믿음 하나로 고가의 머신을 선뜻 구매한다는 게 개인적으로는 꽤 신기한(?) 경험이었습니다.


2019 AI Lab 워크숍 
"좋은 추억들이 많아 더 즐겁게 일하고 있는 것 같아요"

Q.요즘 최대 관심사?
(Ben) 최근에 다시 피아노를 치기 시작했어요. 어렸을 땐 정말 하기 싫은 일 중에 하나가 피아노였는데 지금은 사뭇 다르더라고요. 꾸준히 하다 보면 언젠가는 잘하게 되겠지라는 마음으로 10년을 내다보면서 한 곡 한 곡 연습 중이에요. 피아노를 좋아하는 지인들과 다음에 도전할 곡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꼭 여행을 준비하는 것처럼 설레고 즐겁습니다.

Q.요즘 나의 고민?
(Alfred) 코로나19로 계속 집에만 있다 보니까 종종 외롭다는 생각이 들어요. 그럴 때마다 여자친구와 전화통화를 하거나 룸메이트와 게임을 하는데요. 이런 때일수록 마음 맞는 친구들과 더 많이 소통하는 게 좋은 것 같아요.


“다음에 도전할 곡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여행을 준비할 때처럼 설레요”

Q.이루고 싶은 꿈?
(Ben) 개인적으로 기술적인 성장뿐 아니라 프로덕트 개발, 조직 운영까지 모든 영역에서 다 잘하는 사람이 되고 싶고요. 팀 차원으로는 누가 봐도 부끄럽지 않은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ML Platform팀을 만들고 싶습니다.
(Alfred) 저는 아직 제 꿈을 잘 모르겠어요. 이런 고민을 Ben에게 털어놓았더니 누구나 그럴 수 있다고 하더라고요. 그리고 언젠가 하고 싶은 일이 생기면 그때 목표를 이룰 수 있게 지원해주겠다고 하셨어요. 같이 일하는 동료의 든든한 격려 덕분에 지금은 당장 해야 할 일에 집중하면서 제 꿈을 찾아가고 있는 중입니다. (웃음)


"지금 해야 할 일에 집중하며 꿈을 찾고 있어요"

Q.함께 하고 싶은 동료?
(Ben) AI Lab 조직 특성상 스스로 업무를 정의해야 하는 경우가 많아요. 팀에서 풀어야 할 문제와 현재의 액션아이템을 크게 보면서 ‘이 일을 왜 해야하지?’라는 생각을 스스로 할 수 있는 분이면 좋겠고요. 여기에 해결책까지 적극적으로 제안해 동료들과 함께 해결해나가는 분이라면 더 좋겠습니다.
(Alfred) 저희 팀에서는 AI 서비스에 필요한 다양한 기술을 사용하고 있어요. 여러 기술 스택을 넘나드는 걸 좋아하고 익숙하지 않은 환경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는 분을 찾고 있고요. AI와 관련된 일을 해보고 싶은데 모델 연구 이외의 업무에 흥미가 있다면 저희 팀에 지원하세요!

Q.예비 하이퍼커넥터에게 알려주고 싶은 Tip?
(Ben) 졸업한 지 얼마 안 된 분이라면 학교에서 배우는 기본적인 CS 지식들을 충분히 학습하실 것을 추천드려요. 전공이 아니라면 https://teachyourselfcs.com 과 같은 사이트가 도움이 될 것 같고요. 딥러닝을 집중적으로 공부해보길 원하신다면 Goodfellow의 책 [Deep Learning]을 권합니다.
(Alfred) 제가 경험하고 있는 하이퍼커넥트는 자신의 일을 주도적으로 정의하고 그 일이 팀과 회사에 더 좋은 방향으로 되게 하는 적극적인 인재상을 선호하는 것 같아요. 특히나 AI Lab은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는 가능성이 더 많이 열려있는 조직이라는 점을 염두에 두신다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으실 거예요!


함께 할 동료를 찾습니다!

경험해 보니 더 좋은
AI Lab의 조직 문화를 더 많이 알리고 싶어요!

인터뷰x하커야의 첫 인터뷰는 AI Lab의 조직 문화를 알리고 싶다는 입사 7개월 차 Alfred의 제안으로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었는데요. 첫 주자로 참여해 주신 두 분께 감사의 뜻을 전합니다. 🙏

계속되는 AI Lab 2편, ML팀의 인터뷰도 기대해 주세요!


🔗 채용 보기 (링크)
💌 채용 문의 (career@hpcn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