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yperconnect career

하이퍼커넥트 ‘아자르’, 글로벌 누적 매치 수 1,000억 돌파

2021.04.21

하이퍼커넥트는 글로벌 영상 메신저 ‘아자르(Azar)’의 누적 매치 수가 1,000억을 돌파했다고 금일 밝혔다. 2020년 8월 누적 매치 수 900억 돌파 이후 6개월 만이다

2014년 출시된 아자르는 전 세계 230개 국가에서 19개 언어로 서비스 중인 하이퍼커넥트의 대표 서비스다.

스와이프 한 번만으로 국가, 문화, 언어, 성별의 장벽을 넘어 영상으로 대화할 수 있는 아자르는 전 세계 MZ세대 이용자로부터 선풍적인 인기를 얻으며 폭발적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2017년 1월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수가 1억을 돌파한 데 이어 2020년 6월에 5억 다운로드를, 2021년 2월 기준 현재 5억 4,000만 다운로드를 넘어섰다.

이 밖에도, 2020년 12월에는 애플 앱스토어 기준 전 세계 60개국에서 매출 TOP 10 서비스로 선정되었다. 또, 최근에는 모바일 데이터 및 분석 플랫폼 앱애니가 발표한 글로벌 모바일 시장 ‘2021년 상위 퍼블리셔 어워드(TPA 2021)’에서 다운로드 수와 매출 2개 부문에 10위권 내 이름을 올리며 명실상부한 글로벌 플랫폼으로 자리잡았다.

글로벌 시장에서 아자르의 성공 요인으로는 하이퍼커넥트의 독보적인 영상 커뮤니케이션 및 인공지능(AI) 기술력이 꼽힌다. 업계 최초로 웹RTC 기술을 모바일 상용화에 성공한 하이퍼커넥트는 국가, 통신망, 단말기 사양 등에 구애받지 않고 다양한 통신 환경에서 고품질의 영상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서버를 거치지 않고 이용자 기기에서 바로 작동하는 ‘온디바이스 AI(On-device AI)' 기술 개발에도 지속적으로 투자해, 실시간 영상 AI 모니터링 시스템을 최대0.0006초 내 사전 차단 및 필터링할 수 있는 수준까지 향상시키며 안전한 커뮤니티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하이퍼커넥트의 철저한 현지화 전략 또한 주효했다. 하이퍼커넥트는 독일·터키·인도·일본 등 전 세계8개 국가에 현지 법인과 사무소를 설립 및 운영 중이며, 프랑스·체코 등20개국 출신의 외국인을 채용해 각 국가의 문화적 차이를 반영한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하이퍼커넥트 안상일 대표는 “19개 언어로 서비스하며 전 세계 230개국 이용자를 매 분 매 초 연결하는 아자르가 출시 7년만에 글로벌 누적 매치 수1,000억이라는 기록을 세우며 ‘손바닥 위의 지구촌’이라는 애칭에 걸맞는 글로벌 영상 메신저로 입지를 공고히 했다”라며 “하이퍼커넥트는 아자르 외에도 AI 휴먼 기반 차세대 소셜 서비스, 엔터프라이즈 사업 진출 등 새로운 도전을 이어가며 전 세계 이용자에게 연결을 통한 즐거움을 제공하는 한편 ‘제 2의 하이퍼커넥트’를 꿈꾸는 기업들에게 기술 공유 등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